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홈
  2. 소식
  3. 논평 · 브리핑

논평 · 브리핑더불어민주당의 메시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진우 부대변인 논평]야당의 외교안보 관련 정쟁 자제를 촉구한다

프린트 복사하기
  • 등록일 2017-08-12
  • 조회수 862

야당의 외교안보 관련 정쟁 자제를 촉구한다

 

AP통신에 따르면 북미간 대화채널이 수개월째 가동되고 있다고 한다.

 

조셉윤 미국무부 대북특별대표와 박성일 유엔주재 북한 차석대사간의 소위 '뉴욕채널'이 가동되고 있다는 것이다.

 

최근 미국과 북한이 연일 말폭탄을 내쏟으며 긴장분위기가 최고조에 달하고 있지만, 한편으로는 미국 오바마 정부 말기에 중단되었던 대화채널이 트럼프 대통령 취임이후 다시 재개된 것이다.

 

이는 북핵문제의 해법으로 제재와 대화를 병행한다는 우리정부의 입장과 궤를 같이 하는 것이다.

 

한미 양국은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정상간 그리고 실무 당국자간 긴밀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북핵문제를 둘러싼 외교안보 영역은 고도의 전략과 엄격한 보안 속에서 진행되는 정치행위이다.

 

그럼에도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야당들은 근거없는 코리아패싱 운운하며, 정부당국의 외교안보 정책을 흔들고 있다.

 

야당은 작금이 국가적 민족적으로 긴박한 상황임을 감안하여, 외교안보 사안을 둘러싼 정쟁을 자제해야 한다.

 

지금은 당파를 초월하여 국제정치 무대에서 우리정부가 제대로 대응할 수 있도록 힘을 실어주어야 할 때이다.

 

야당의 전향적 자세 전환을 기대한다.

 

2017년 8월 12일

더불어민주당 부대변인 정진우

TOP

더불어민주당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