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홈
  2. 소식
  3. 논평 · 브리핑

논평 · 브리핑더불어민주당의 메시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박찬대 원내대변인 브리핑] 오신환 신임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선출을 축하한다 외 1건

프린트 복사하기
  • 등록일 2019-05-15
  • 조회수 259

박찬대 원내대변인, 오후 현안 브리핑

 

일시 : 2019515() 오후 230

장소 : 국회 정론관

 

오신환 신임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선출을 축하한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신임 원내대표의 선출을 축하한다.

 

오 대표는 당선 인사에서 화합과 자강의 길을 가기 위해 통합하고 변함없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신 만큼, 함께 민생국회를 만들어 나가기를 기대한다.

 

이로써 더불어민주당을 비롯해 민주평화당, 바른미래당에 새 원내대표의 선출도 마무리됐다.

 

이제는 경제를 비롯한 민생 문제 해결과 한반도 평화 실현을 위해 국회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

 

국회 정상화를 통해 더불어 바른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가는데 오신환 대표가 함께 해주기를 기대한다.

 

다시 한 번 오신환 원내대표의 당선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자유한국당은 5.18희생자 모욕 망언을 훈장으로 생각하나?

 

5.18 망언 3인에 대한 징계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우리는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이하게 됐다.

 

한국 민주주의에 빛이자 빚5.18 광주민주항쟁을 왜곡하고 모욕한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에 대한 징계가 5.18민주화운동 기념일 전에 사실상 불가능해졌다. 한국당의 논의 지연으로 5.18특별법 처리도 무산될 위기다.

 

이 책임은 한국당에 있다. 5.18 학살의 책임자인 전두환을 총재로 선출한 민정당(민주정의당). 한국당은 그 민정당의 후신인가?

 

한국당은 징계의결 요청에 대해 의원총회를 열 형편이 아니다’, ‘장외투쟁이라 어렵다등 핑계만 계속 되풀이하고 있다.

 

5.18 망언은 사회통합을 위협하고, 장기적으로 정치 폭력을 조장할 가능성이 높아 이들에 대한 징계와 처벌은 우리 공동체의 건전한 발전을 위해서도 꼭 필요하다.

 

민생경제도 외면하고, 역사를 부정한 정치인에 대한 징계도 회피한 것은 한국당 스스로 품격 있는 보수 정치를 포기하는 것이다. 민생경제와 보수의 품격을 포기하면서 지키고 싶은 가치가 무엇인지 묻고 싶다.

 

망언 3인방에 대한 징계도 안 하고, 진상규명위원 재추천도 없이, 5.18 망언 의원들을 옹호한 유튜버를 국회로 초청해 행사를 개최했다.

 

황교안 대표는 지역감정 조장을 위해 5.18 기념식에 참석하는 것이 아니라면, 당장이라도 5.18 망언 정치인에 대한 징계에 나서야 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황교안 대표에게 묻고 싶다. 518일은 황 대표에게 어떤 날이었고, 또 어떤 날이었는지.

 

2019515

더불어민주당 공보국 

TOP

더불어민주당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