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홈
  2. 소식
  3. 논평 · 브리핑

논평 · 브리핑더불어민주당의 메시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강병원 원내대변인 브리핑] 미봉책으로 국민 기만하려는 자유한국당 나경원·김병준 지도부는 ‘5.18 망언자’ 제명에 즉각 협조하기 바란다

프린트 복사하기
  • 등록일 2019-02-12
  • 조회수 1544

강병원 원내대변인, 오후 현안 서면 브리핑

 

미봉책으로 국민 기만하려는 자유한국당 나경원·김병준 지도부는 ‘5.18 망언자제명에 즉각 협조하기 바란다

 

5.18 민주화운동을 폭동’, ‘괴물집단으로 모욕한 김진태, 김순례, 이종명 세 명의 ‘5.18 망언자들이 참회는커녕 오히려‘5.18유공자 명단을 공개하라.’, ‘북한군 개입여부를 진상규명하자는 등 반역사적 발언을 이어가고 있어, 국민적 분노를 키우고 있다.

 

자유한국당 소속 ‘5.18 망언자들에 대한 강력한 단죄에 나서야 할 나경원·김병준 지도부는 오히려 다양한 해석’, ‘보수의 생명력운운하며 감싸더니, 이제는 진상조사’, ‘당 중앙윤리위원회 제소등 미봉책을 들이밀며 국민을 기만하고 있다.

 

군사독재정권의 헌정파괴 범죄를 두고 다양한 의견으로 치부할 수 있는 자유한국당 나경원·김병준 지도부의 반역사적 인식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

 

5.18 망언자들에 대해 안일한 대응으로 일관하게 하고, 5·18민주화운동 진상조사위원으로 5.18 진상조사 특별법이 정한 법적 요건조차 갖추지 못했으나 5.18 정신에 배치되는 인사들을 서슴없이 추천하는 작태는 자유한국당의 뿌리가 군사독재정권에 있음을 떠오르게 한다.

 

자유한국당은 미봉책으로 시간끌기에 몰두하기 보다 ‘5·18 망언자들에 대한 국회차원의 제명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할 것이다.

 

2019212

더불어민주당 공보국


TOP

더불어민주당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