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홈
  2. 소식
  3. 논평 · 브리핑

논평 · 브리핑더불어민주당의 메시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김현 대변인 브리핑]미국에서도 습관 못 버리는 예의 없는 홍준표 전 대표

프린트 복사하기
  • 등록일 2018-07-29
  • 조회수 1031

김현 대변인, 오전 현안 서면브리핑

 

미국에서도 습관 못 버리는 예의 없는 홍준표 전 대표

 

홍준표 전 대표가 미국에서도 습관을 버리지 못하고 예의 없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노회찬 의원의 사망을 애도하고 추모하는 것은 고인의 생전의 삶의 궤적을 볼 때 상식이다.

 

사회적 약자와 서민을 위해 일관되게 노동운동과 정치적 활동을 해온 삶을 반추하면 그의 죽음을 비통해 하고 안타까워하는 것이 당은 달라도 동시대 정치인의 태도여야 할 것이다.

 

그럼에도 이를 두고 죽음을 미화한다느니, 그런 건 정상사회가 아니라느니 훈계조로 언급하는 것은 한 번도 약자와 소외된 사람을 위해 살아보지 못하거나, 그런 가치관조차 갖지 못한 사람이 갖는 콤플렉스에 불과하다.

 

고인의 삶의 과정에서 보여줬던 우리 사회에 대한 책임감만큼은 존중받아야 하고, 우리 정치권 모두가 각성해야 할 과제가 된 건 사실이다.

 

1야당 대표를 지낸 사람이라면, 응당 노회찬 의원의 비운에 대해 함께 걱정하고 무거운 책임감을 가져야 한다.

 

홍준표 전 대표는 그렇게 잊혀지는 게 두렵나. 타국에서 잔혹한 노이즈 마켓팅이나 벌이고 있는 홍준표 전 대표는 자중자애하시라.

 

2018729

더불어민주당 공보국


TOP

더불어민주당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