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홈
  2. 소식
  3. 논평 · 브리핑

논평 · 브리핑더불어민주당의 메시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박경미 원내대변인 브리핑] 정부여당이 가는 길에 야당의 통 큰 합류를 제안한다

프린트 복사하기
  • 등록일 2018-06-14
  • 조회수 966

박경미 원내대변인, 오후 현안 서면 브리핑

 

정부여당이 가는 길에 야당의 통 큰 합류를 제안한다

 

더불어민주당이 재·보궐 선거를 통해 11석을 더 확보함으로써 130석으로 올라섰다. 집권 여당으로서 문재인 정부를 든든히 뒷받침할 수 있는 여건이 좀 더 갖추어진 것이다.

 

천신만고 끝에 들어선 새 정부였지만, 지난 1년 여간 다당제 하 여소야대 구도에서 야심찬 개혁과제들은 빛도 보지 못했거나, 어렵게 논의 테이블에 올려놓아도 번번이 무산되었다.

 

민심은 정부와 집권 여당이 똘똘 뭉쳐 개혁에 박차를 가하라고 말하고 있다. 민심의 분명한 주문을 받은 우리 당은 좌고우면하지 않고 당정청이 하나가 되어 국민 속으로 뚜벅뚜벅 걸어 들어갈 것이다.

 

쌓여있는 민생법안들을 처리해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침체일로의 경제를 소득주도 성장·혁신 성장으로 체질 개선은 물론, 체력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기본기를 키우고자 한다.

 

아울러 지구상 유일의 분단국가로 남은 한반도에 진정한 평화가 찾아오고 번영이 따라오도록 운전대를 꽉 잡은 대통령의 내비게이션이 될 것이다. 이를 위해서는 야당의 적극적인 협조가 절실하다.

 

당 안으로는 경제 TF, 지방공약이행 TF, 외교안보 TF를 구성해 일사분란한 당정청 관계를 설정하고, 원 안으로는 현재 식물상태인 후반기 국회 운영을 위한 의장단 선출과 원 구성 등 구체적인 당면과제를 해결하는 일에서부터 시작하고자 한다.

 

국민의 명령을 받들어 정부와 집권 여당이 가고자 하는 길에 깨어있는 야당의 통 큰 합류를 제안한다.

 

2018614

더불어민주당 공보국


TOP

더불어민주당 SNS